본문 바로가기
먹어봄/in 대전

[한남대 오늘은 닭] 오늘은 오늘은 닭을 먹어봤습니다.

by 다봄봄 2020. 7. 1.

 

 

 

이 말을 정말.. 많이들 할 텐데 같이 갔던 지인이 이 말에 꽂혔던 게 생각나서 제목으로 작성해보았습니다. 허허. 갈 때 오늘은 오늘은 닭 먹을래 하면서 좋아하던 게 마치 옛날에 있던 일처럼 어렴풋이 기억납니다...

 

아무튼! 한남대에는 오늘은 시리즈가 있는 거 알고 있나요? 오늘은 닭, 오늘은 파스타, 오늘은 코알라인데요. 사실 그 가게들이 한 주인이 하는 건지 어쩐 건지는 모르겠는데 간판 글씨도 비슷한 걸 보니 계열사인 듯합니다. 그중에서 오늘은 오늘은 닭 후기를 남겨보겠습니다.

 

먼저, 한남대에 있기 때문에 뚜벅이 분들도 버스로 충분히 갈 수 있습니다. 오히려 차를 끌고 오면 주차가 조금 어려울 수 있으나, 학교 내에 주차비를 내면 주차를 할 수 있습니다.

 

 

 

 

저는 오닭 2인분에 더블 치즈를 추가해서 먹었습니다. 정말 저렴하지 않습니까? 역시 대학교라 그런지 저렴합니다. 최고! 대학가라고 해서 생각났는데, 충남대에 있는 오늘은 닭이랑 한남대에 있는 가게랑 맛이 똑같더라고요. 방문은 원하신 다면 가까운 곳으로 가면 될 것 같습니다.

 

 

 

 

역시 치즈는 추가하라고 있는 음식이 맞습니다. 비주얼부터 달라지니까요. 아, 여기는 조리해서 나오기 때문에 바로 먹으면 됩니다. 저는 치즈가 녹을 때까지 잠시 기다렸다가 얼른 먹어버렸습니다! 

 

 

맛은 너무 자극적이지 않고 초딩 입맛에 딱 맞으며, 떡도 쫀득하니 맛있습니다. 닭 누린내가 살짝! 아주 살짝 나기는 하지만 먹는데 지장 없습니다. 참고로 저 후각과 미각이 약간 예민한 사람입니다.

 

닭도 꽤 부드럽고 퍽퍽한 퍽살이 없어서 퍽살 헤이러분들도 먹기에 좋습니다. 게다가 껍질도 적당히 붙어있답니다!

 

저는 여기가 좋은 이유가 양파가 엄청 많고 식감이 너무 무르지도 않고 푹 익어서 나와서 좋습니다. 저는 양파 LOVER이거든요. 사랑 그게 뭔데 날 울려~ 죄송합니다! 오랜만에 글을 쓰는 것 같아 좀 신나 있어요.. 허허..

 

 

 

한국 사람의 힘은 어디서 나오는지 다들 아시죠? 저도 힘을 내기 위해 볶음밥을 하나 추가했습니다. 양이 정말 많죠?

 

국물이 너무 많아서 빼 달라고 한 뒤에 볶았는데, 다 볶고 나서 간이 맞는지 한번 먹어보라고 하더라고요. 왕 친절합니다! 그리고 맛은 꿀맛! 확실히 양파가 많아서 볶음밥이 더 맛있습니다. 저는 여기 양파랑 볶음밥 먹으러 갑니다. 정말로요.

 

오늘은 닭에 가시는 분들 배부르다고 볶음밥 포기하지 마세요.. 제발요.. 차라리 닭을 좀 포기하고 볶음밥은 필수!

 

 

이렇게 양도 푸짐한데 가격도 저렴하고 맛도 있어서 아주 일석삼조의 오늘은 닭입니다. 텅장인데 닭갈비가 먹고 싶다! 또는 기막힌 볶음밥이 먹고 싶다! 할 때 오늘은 닭을 추천합니다. 

 

 

 

 

 

저의 후기가 여러분에게 도움이 됐거나, 즐겁게 보셨다면 공감 부탁드립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 글은 비방이나 훼손 등의 목적 없이 공익을 위해 작성하였습니다.

 

 

 

 

댓글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