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먹어봄/in 대전

[중리동 어가 아구찜] 살이 부드럽고 탱탱한 소문난 아구찜 집!

by 다봄봄 2020. 8. 12.

 

 

 

 

비가 주룩주룩 내리는 날, 건강한 맛이 당겨서 방문한

어가 아구찜

 

 


 

[위치]

하나로 병원과 가까운 중리동 먹자골목에 있습니다.

라드 커피를 마주 보고 오른쪽으로 고개를 돌려 보면

어가아구찜!하고 크게 쓰여있는 건물을 발견할 수 있을 겁니다.

 

근처에 버스 정류장이 많아서 뚜벅이 분들은 오기 편하지만,

자차를 사용하시는 분들은 주차난을 겪을 수 있습니다.

 

 

 

 

 

 

 

중리동 어가 아구찜 전화번호

 

중리동 어가 아구찜 영업시간 휴일

 

 


 

 

[가게 내부]

가게에 들어가자마자 보이는 의자로 앉는 테이블이 하나 있었고

오른쪽으로 들어가면 좌식 테이블이 여섯 개 정도 있습니다.

반대편에 좌석이 더 있는 것 같았는데 자세히 보지 못했습니다.

 

무릎이 불편한 분들은 턱이 꽤 높아 방에 올라가는 것이 살짝 불편할 것 같았습니다.

만약 어르신들과 방문하신다면,

테이블 자리가 남았는지 전화해서 확인하셔야 할 듯합니다.

 

 

 


 

[메뉴]

 

 

어가 아귀찜의 메뉴는 비교적 간단합니다.

둘이 방문해서 아귀찜 소를 시켰는데 5분의 2 정도 남기고 돌아왔습니다.

맛없어서가 아니라, 양이 푸짐하더라고요.

 

다음에는 대구 뽈탕도 먹어보고 싶네요.

 

 

우와 이 윤기를 보세요. 

보기만 해도 찰져 보이고 군침 돌지 않나요?

 

 

 

살이 정말 탱탱하고 부드러웠고, 콩나물도 살짝 아삭하고 잘 익어서 

식감도 너무 좋았습니다.

그 탱탱하고 보드라운 것을 함께하고 싶어 찍어보았는데, 느껴지십니까?

 

맛도 자극적이지 않아 살짝 삼삼하지만(삼삼한 맛 좋아합니다)

적당하게 고소해서 좋았습니다.

아, 저희는 맵찔이기 때문에 맛은 순한 맛을 택했습니다.

맵기 조절 가능하니 참고해주세요!

 

진짜 건강한 맛, 매운 맛이나 보통 맛을 시켰으면 아주, 쭉쭉 들이켰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제가 비린 것을 진짜 진짜 싫어하는데 

비린 맛이 하나도 안 났습니다.

 

 

 

 

볶음밥은 이렇게 따로 나옵니다.

정말 저는 이게 너무 맘에 들더라고요.

그릇 채로 들고 들어가서 볶음밥을 해주는 곳은

다른 테이블과 냄비가 섞이는 경우가 종종 있다고 하는데

여기는 이렇게 볶음밥을 그릇에 내어주어서 안심되었습니다.

 

양은 솔직히 생각했던 것보다는 작았는데 

이미 배부른 상태에서 조금 남기고 나왔습니다.

사이즈는 한 주먹 정도입니다.

 

처음에 딱 먹었을 때 기름맛만 나고 소스맛이 하나도 안 나서 오잉스러웠는데,

밥을 아구찜 소스에 섞어먹으니 아주 최고입니다.

소스에 섞어 먹으라고 일부러 간이 엄청 안 되어있는 것 같았습니다.

 

 

 

밑반찬 사진을 깜빡할 뻔했네요.

 

저기 보이는 샐러드는 마요네즈가 들어갔다고 해요.

지인이 알려줬습니다.. 마요네즈 맛이 난다고요.

저는 마요네즈 맛에 길들여져 버린 탓인지 인식하지 못했습니다.. 이런!

매운맛으로 시켰다면 아주 환상이었을 것 같네요.

 

저 하얀 묵도 탱탱하고 맛있었고,

콩나물국은 차갑 시원하면서 조금 짭짤했습니다.

 

간장병도 테이블에 올려져 있어 고추냉이와 함께 섞어서

아귀찜을 찍어 먹으면 환상 궁합!

 

 

 

이것도 밑반찬으로 나온 것 중 하나인데...

삭힌 생선인가 봐요.

뭔지 몰라서 조금씩 먹었을 땐 살짝 게맛이 나서 계속 먹었더니

파마약 맛이 갑자기 확 느껴져서 그 이후로 안 먹었습니다..

 

 

 


 

 

[개인적인 후기]

분위기가 인스타 감성의 가게처럼 깔끔하지는 않았지만,

보통적인 맛집 분위기에 나름 깔끔하게 갖춰져 있었습니다.

다만 방에 올라가는 턱이 좀 높아서 불편할 수 있다는 점.

 

오손도손 이야기하는 분위기보다는 

즐겁게 하하 호호할 수 있는 분위기였습니다.

 

예약도 가능하더라고요. 

단체로 가실 분들은 예약하고 가는 것을 추천합니다!

 

아귀찜이 정말 자극적이지 않고 건강한 맛이어서 남녀노소 모두에게 추천합니다.

순한 맛은 매운 것을 잘 먹지 못하는 저에게도 하나도 맵지 않고 너무 잘 먹었습니다.

 

꾸덕한 볶음밥을 좋아하는 분들께 왕추천입니다.

누른 볶음밥을 만들 수 없어서 살짝 아쉽지만 꾸덕한 볶음밥도 너무 맛있었습니다.

 

 

다만 아쉬운 것은, 매운맛으로 먹었으면 정말 너무너무 맛있었을 것 같습니다.

정말 매운맛으로 먹었으면, 잔을 기울이며 먹을 수 있는 맛,

그리고 샐러드나 콩나물국 같은 반찬들도 너무 잘 어울렸을 느낌이 마구 왔습니다.

 

 

여기는 이미 유명해서 많은 사람들이 오는 곳입니다.

유명한 맛집을 굳이 찾아가지 않지만

추천받아서 갔는데 너무 맛있더라고요.

맛집 도장깨기를 좋아하시는 분들에게도 후회 안 할 선택이 될 것 같습니다.

 

 

 


중리동의 다른 맛집 추천

 

[중리동 꼬치야] 잡내 없고 부드러운 별 다섯개★ 양고기 추천!

얼마 전 회사 회식으로 양고기를 먹으러 갔는데 정말 너무 맛있었습니다. 제가 양고기 냄새를 너무 안 좋아하는데 여기는 거북한 냄새는 안 나고 잔잔하게 나는 정도여서 오히려 맛을 더 돋워 ��

myspring03.tistory.com

 

[중리동 쿵푸차이] 깔끔하고 무엇보다 맛이 좋은 중국 음식점 추천!

며칠 전에 꿔바로우를 먹으러 다녀온 곳인데, 저는 사실 일찍 가면 사람이 얼마 없을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많이 있더라고요. 가족 단위나 모임 단위가 좀 있었습니다. 테이블 간격도 그리 넓지

myspring03.tistory.com

 

[라이트앤솔트] 재방문 의사 오억퍼센트! 대전 카페탐방 끝판왕

안녕하세요~ 요즘엔 아침에 글을 올리고 가니까 갑자기 야근을 하게 되었을 때 1일 1글 하기로 했던 다짐이 흐트러지지 않아서 좋은 것 같습니다. 허허. 이 블로그에는 저만의 비밀이 있는데요, �

myspring03.tistory.com


 

 

오늘도 함께 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도움이 되셨길 바라며 이만 글을 마치겠습니다 :)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이 글은 어떠한 비방이나 훼손의 의도 없이 공익을 위해 작성하였습니다.

 

 

 

 

 

 

 

 

댓글3

  • Favicon of https://daytwo-s2.tistory.com BlogIcon 크레테 2020.08.12 23:57 신고

    하하 저도 맵찔이인데 먹는 다면 순한 맛으로 먹어야겠네요! 위치와 영업시간, 메뉴까지 정말 감사합니다ㅎㅎ
    답글

  • Favicon of https://comphics.tistory.com BlogIcon 영민맘 2020.08.18 01:31 신고

    아...보자마자 군침이 ...너무 먹고 싶어지네요 ...
    아 이시간에 보면 ...배고픈데....ㅠㅠㅠ
    잘보고 가욤..
    답글

  • Favicon of https://thegrace20.tistory.com BlogIcon thegrace 2020.08.24 19:35 신고

    다봄봄님 ㅠㅠ 잊여버린줄 알았어요.
    그동안 제가 너무 바빠서 활동을 뜸~하게 했거든요. 지금도 자주 못오지만 그래도 어제 오늘은 글을 좀 썼어요. 오랜만에 왔더니 그동안 계속 달리고 계셨군요. 죄송해요. ㅠㅠ
    아구찜, 한국에서 직장생활할때 엄청 먹었는데.. 콩나물 먹으면 스트레스가 쫘악 풀리곤 했죠. ㅎ
    맛나 보여요. 여기선 못 먹어 봤어요. ㅠㅠ
    답글